'오! 삼광빌라!' 이동은 /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오! 삼광빌라!' 이동은 /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가수 이동은(라이어밴드)이 '오! 삼광빌라!'에 깜짝 출연했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KBS2 주말 드라마 '오! 삼광빌라!'에서 김확세(인교진)와 이만정(김선영)의 재회 장면이 감동을 전한 가운데 가수 이동은이 깜짝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김확세가 아르바이트 하고 있는 라이브 카페에 이만정이 나타나 서로의 사랑에 대한 본심을 전하는 이야기가 그려졌다. 해당 장면에서 이동은은 라이브 무대 위에서 직접 통기타를 들고 자신의 인기곡 '이것도 사랑이니'를 깜짝 가창했다.

헤어지자고 찾아왔는지를 재촉하며 묻는 김확세에게 이만정이 "보고 싶어서 왔다"고 말했고, 여기에 이동은의 노래가 더해져 감동을 안겼다.

'이것도 사랑이니 이것도 사랑이라면 / 얼마든지 아프다 해도 나는 괜찮아'라는 후렴구에 이르러 김확세와 이만정이 화해의 포옹으로 사랑을 확인하는 장면이 뭉클함을 전한 가운데 방송 후 출연 가수에 대한 관심이 집중됐다.

이동은이 작사·작곡한 '이것도 사랑이니'는 2019년 발표한 후 유튜브 등 SNS 상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불러일으키며 멜론 실시간차트 100위에 진입하며 역주행 신화를 썼다. 데뷔 33년차에 50대 후반 나이의 가수가 '감성 발라더'로서 인정받게 됐다.

소속사 소나무 뮤직 관계자는 "라이브 카페와 무대에서 오랫동안 노래를 불렀는데 극중 노래를 불러야 하는 제안을 받았다. 기존 발표곡 '이것도 사랑이니'를 부를 기회가 와 감사하다"고 출연 소감을 전했다.

'이것도 사랑이니'는 원곡자가 이례적으로 리메이크 해 OST 곡으로 발표됐다. 31일 음원 공개된 '이것도 사랑이니'는 드라마 흐름에 맞는 곡 느낌의 변화가 원곡과는 색다른 느낌을 전하면서도 이동은 특유의 가창 실력은 듣는 이들에게 감동을 선사하며 인기를 얻고 있다.

김수영 기자 swimki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