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GH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GH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비아이지(B.I.G)가 멤버 벤지가 탈퇴하고, 군 전역한 멤버인 제이훈이 합류해 활동한다.

23일 비아이지 소속사 GH엔터테인먼트는 "지난 9월 30일자로 비아이지 멤버 벤지와 GH엔터테인먼트의 계약이 종료됐다"며 "이에 당사는 벤지 본인의 의견을 존중하여 신중한 논의 끝에 재계약하지 않기로 결정하였다"고 밝혔다.
사진 = GH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GH엔터테인먼트 제공
이어 "앞으로 비아이지는 군 제대 후 합류한 제이훈을 포함하여 5인 체제로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라며 "향후 벤지의 새로운 앞날을 기원하며, 비아이지 멤버들에게도 변함없는 사랑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비아이지는 2014년 1집 디지털 싱글 앨범 '안녕하세요'로 데뷔해 활동했다.
사진 = GH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GH엔터테인먼트 제공
이하 GH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안녕하세요, GH엔터테인먼트입니다.

먼저 B.I.G를 사랑해주시는 많은 팬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해드리며, 한 가지 아쉬운 소식을 전하고자 합니다.

지난 9월 30일자로 B.I.G 멤버 벤지와 GH엔터테인먼트의 계약이 종료되었습니다. 이에 당사는 벤지 본인의 의견을 존중하여 신중한 논의 끝에 재계약하지 않기로 결정하였습니다.

앞으로 B.I.G는 군 제대 후 합류한 제이훈을 포함하여 5인 체제로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입니다.

갑작스러운 소식으로 팬 여러분들께 심려를 끼쳐 드린 점 송구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향후 벤지의 새로운 앞날을 기원하며, B.I.G 멤버들에게도 변함없는 사랑과 응원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