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K팝 걸그룹 최초 미국 MTV VMA 수상…방탄소년단 4관왕 쾌거


블랙핑크와 방탄소년단이 한국 가요계의 새로운 획을 또 그었다.

블랙핑크는 30일(현지시간) 열린 '2020 MTV 비디오 뮤직 어워즈(이하 VMA)'에서 미국 유명 음악 시상식인 MTV 비디오 뮤직 어워드에서 K팝 걸그룹 최초의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미국 진출 1년 만에 이뤄낸 성과다.

이날 시상식에서 블랙핑크 'How You Like That'은 '올여름 최고의 곡(Song Of The Summer)' 수상자로 선정됐다. 카디비의 ‘WAP’, 디제이 칼리드의 ‘Popstar’, 두아 리파의 ‘Break My Heart’ 등 쟁쟁한 글로벌 스타들의 히트곡을 제친 쾌거다. 블랙핑크는 ‘MTV 비디오 뮤직 어워즈’ 사상 처음으로 ‘올여름 최고의 곡’을 차지한 아시안 걸그룹이라는 역사도 썼다.

한국이 낳은 세계적 그룹 방탄소년단은 지난 2월 발표한 정규 4집 'MAP OF THE SOUL : 7'의 타이틀곡 'ON'으로 '베스트 팝(BEST POP)', '베스트 K팝(BEST K-POP)', '베스트 안무(BEST CHOREOGRAPHY)', '베스트 그룹(BEST GROUP)' 등 총 4개 부문 후보에 이름을 올렸으며 이 4개 부문의 상을 모두 받는 쾌거를 이뤄냈다.

방탄소년단은 '베스트 그룹'과 '베스트 K팝'을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수상한 데 대해 "2년 연속 영광을 안겨 주신 아미 여러분들께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많은 분들께 위로가 될 수 있는 음악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베스트 팝' 수상은 올해가 처음이다. 멤버들은 환하게 웃는 모습으로 "'베스트 팝' 부문에서 상을 받게 되어 기쁘고 감사드린다"면서 "아미 여러분들과 우리를 응원해 주시는 모든 분들께 이 영광을 돌리고 싶다"고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이날 시상식에서 사전녹화를 통해 영어로 부른 신곡 '다이너마이트'(Dynamite) 첫 무대도 선보였다.
블랙핑크 K팝 걸그룹 최초 미국 MTV VMA 수상…방탄소년단 4관왕 쾌거
고전영화 속 주인공을 연상케 하는 정장을 차려입은 방탄소년단은 맨해튼 브리지, 타임스스퀘어, 마천루 야경 등 뉴욕의 명소를 배경으로 흥겹게 퍼포먼스를 펼쳤다.

클라이맥스에서는 뉴욕 야경이던 배경이 두 쪽으로 열리면서 서울 한강의 야경이 나타나고 화려한 불꽃놀이가 하늘에서 터지는 풍경이 펼쳐졌다.

방탄소년단의 비디오 뮤직 어워즈 출연은 처음이다. 세계 주요 외신들은 각종 음원차트 자료를 인용해 방탄소년단의 빌보드 ‘핫 100’ 1위 진입을 예측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미나 기자 minalee1207@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