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린, '뮤직뱅크' 새 MC
"좋은 기회, 감사해"
웹드 '소녀의 세계' 출연
오마이걸 아린 / 사진 = 더블유엠엔터테인먼트 제공
오마이걸 아린 / 사진 = 더블유엠엔터테인먼트 제공


걸그룹 오마이걸(OH MY GIRL) 아린이 '뮤직뱅크' 첫 MC를 맡은 소감을 전했다.

지난 24일 KBS2 '뮤직뱅크'에서 아린은 새 고정 MC로 발탁돼 TXT(TOMORROW X TOGETHER) 멤버 수빈과 첫 호흡을 맞줬다.

아린은 소속사 WM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제가 어릴 적 음악방송에서 선배님들의 무대를 보면서 가수란 꿈이 생겨나고, 그 꿈을 키워나갔는데 이렇게 정말 제가 좋아하던 뮤직뱅크의 MC를 할 수 있게 되어서 무척 꿈같고 행복합니다"라고 '뮤직뱅크' MC에 발탁된 감사의 소감을 전했다.

더불어 "이렇게 좋은 기회를 주셔서 너무 감사 드리고 앞으로 더욱 열심히 노력하여 더 좋은 모습 많이 보여드릴게요. 앞으로 은행장으로서 많이 기대해주시고, 잘 부탁 드리겠습니다"라며 당찬 포부를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아린은 TXT 멤버 수빈과 허밍어반스테레오의 '하와이안 커플'을 스페셜 무대로 꾸몄다. 아린은 싱그럽고 러블리한 비주얼과 톡톡 튀는 상큼함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아린의 청아한 보이스와 함께 깜찍한 퍼포먼스가 돋보이며 앞으로의 활약에 기대감을 더했다.

오마이걸의 막내 아린은 웹드라마 '소녀의 세계' 주인공으로 발탁, 첫 주연작임에도 불구하고 안정적인 연기 실력을 선보여 차세대 연기돌로 떠올랐다.

한편, 아린이 새롭게 진행을 맡은 KBS '뮤직뱅크'는 매주 금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