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린 슬기와 대결
"트로피, 잘 전달할 것"
여자친구 파격 콘셉트
'엠카운트다운' / 사진 = Mnet 영상 캡처
'엠카운트다운' / 사진 = Mnet 영상 캡처


여성그룹 블랙핑크가 '엠카운트다운'에서 1위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는 레드벨벳 아이린슬기와 블랙핑크의 1위 트로피 대결이 그려졌다.

최종 집계 결과, 이날 1위는 블랙핑크가 차지했다. 이날 블랙핑크가 직접 출연하지 않았고 MC 이대휘는 "트로피를 잘 전달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엠카운트다운'에는 가비엔제이, 골든차일드, 김수찬, DONGKIZ I:KAN, 미스터T, VERIVERY, SUMIN, 시크한아이들, SF9, AB6IX, LST, 여자친구, WOODZ, 원더나인, 이진혁, 자이언트핑크, XRO , 정세운 등이 출연했다.

특히 여자친구와 정세운의 컴백 무대가 최초로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여자친구는 '청량마녀'라는 파격 콘셉트로 컴백, 타이틀곡 'Apple'의 무대를 선보였다. 정세운은 타이틀곡 'Say Yes'와 대세 아티스트 박문치와 함께 작업한 수록곡 '새벽별'을 공개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