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영화 '카운트' 티저 포스터
/사진=영화 '카운트' 티저 포스터


영화 '카운트'(감독 권혁재)가 2월 개봉을 확정했다.

19일 배급사 CJ ENM에 따르면 '카운트'가 오는 2월 극장 개봉을 확정 지었다. 이와 함께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카운트'는 금메달리스트 출신, 한번 물면 절대 놓지 않는 마이웨이 선생 시헌(진선규 역)이 오합지졸 핵아싸 제자들을 만나 세상을 향해 유쾌한 한 방을 날리는 이야기.

지난해 '공조2: 인터내셔날'을 통해 인상적인 액션과 악역 연기로 698만 관객을 사로잡았던 진선규가 2023년 새해, 한번 물면 절대 놓지 않는 미친개 마이웨이 캐릭터로 유쾌하게 돌아온다.

공개된 '카운트' 티저 포스터는 진선규의 새로운 변신이 돋보인다. 진선규는 과거 올림픽 국가대표였지만 은퇴 후 남은 건 고집뿐인 시헌으로 분한다. 그는 90년대를 풍미했던 까치집 머리와 컬러풀한 트레이닝복 차림의 레트로 스타일로 지금까지 보지 못했던 새로운 매력을 예고했다.

여기에 "마이웨이. 오직 직진"이라는 카피가 더해져 개성 넘치는 캐릭터 시헌에 대한 궁금증을 높이는 가운데, "2023년 킹받는 美친개가 온다!"라는 카피는 주변 사람들을 뒷목 잡게 할 시헌의 예측할 수 없는 행보를 기대케 한다.

'카운트'는 '엑시트', '너의 결혼식' 제작진의 신작으로, 진선규를 비롯한 오나라, 성유빈, 고창석, 장동주 등 파이팅 넘치는 케미스트리를 보여줄 예정이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