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송민호
/사진 = 송민호


그룹 위너 송민호가 배우 박소담이 출연한 영화 '유령' 홍보에 나섰다.

송민호는 12일 "유령, 지렸어요. 소담누나 멋져"라고 적고 박소담과 함께 찍은 사진, '유령' 무대인사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서 송민호와 박소담은 나란히 서서 밝은 미소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두 사람의 인연이 눈길을 끈다.
/사진 = 송민호
/사진 = 송민호
한편, 박소담은 영화 '유령'(감독 이해영)에서 총독부 정무총감 비서 유리코 역을 맡아 열연했다.

'유령'은 1933년 경성, 조선총독부에 항일조직이 심어놓은 스파이 '유령'으로 의심받으며 외딴 호텔에 갇힌 용의자들이 의심을 뚫고 탈출하기 위해 벌이는 사투와 진짜 '유령'의 멈출 수 없는 작전을 그린 이야기.

1월 18일 개봉.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