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박해수가 19일 오전 서울 한강로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유령'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TEN 포토] 박해수 '매우 바쁜 배우'


이해영 감독의 '유령'은 1933년 경성, 조선총독부에 항일조직이 심어놓은 스파이 '유령'으로 의심받으며 외딴 호텔에 갇힌 용의자들이 의심을 뚫고 탈출하기 위해 벌이는 사투와 진짜 ‘유령’의 멈출 수 없는 작전을 그린 영화.

설경구, 이하늬, 박소담, 박해수, 서현우 등이 출연하며 오는 1월 18일에 개봉한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