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영 감독이 19일 오전 서울 한강로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유령' 제작보고회에 참석하고 있다.
[TEN 포토] 이해영 감독 '점 이하늬로 시작해서 유령을 완성했다'


이해영 감독의 '유령'은 1933년 경성, 조선총독부에 항일조직이 심어놓은 스파이 '유령'으로 의심받으며 외딴 호텔에 갇힌 용의자들이 의심을 뚫고 탈출하기 위해 벌이는 사투와 진짜 ‘유령’의 멈출 수 없는 작전을 그린 영화.

설경구, 이하늬, 박소담, 박해수, 서현우 등이 출연하며 오는 1월 18일에 개봉한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