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영화 '컴백홈' 티저 포스터
/사진=영화 '컴백홈' 티저 포스터


영화 '컴백홈'(감독 이연우)이 9월 21일 개봉을 확정 지었다.

18일 배급사 (주)제이앤씨미디어그룹에 따르면 '컴백홈'은 오는 9월 21일 개봉을 확정했다. 이와 함께 송새벽, 라미란, 이범수의 독보적인 매력이 담긴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컴백홈'은 모든 것을 잃고 15년 만에 고향으로 내려오게 된 무명 개그맨 기세(송새벽 분)가 거대 조직의 보스가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3인 3색 캐릭터들의 강렬한 존재감을 담았다. 먼저 삶을 통째로 잃어버린 듯한 허망한 표정으로 선 기세(송새벽 분)의 모습이 안쓰러움을 자아낸다. "짠내나는 개그맨? 조폭되다!"라는 카피는 한평생 무명 개그맨으로 살아온 기세가 하루아침에 조폭 두목이 된 사연이 무엇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빨간 헬멧을 쓰고 머리카락을 휘날리며 마치 먹잇감을 노리는 듯 돌진하는 영심(라미란 분)의 모습은 유쾌한 매력이 한가득 느껴져 미소를 짓게 만든다.

마지막으로 한 손으로 갈비뼈를 뜯으며 억척스러운 표정을 짓는 강돈(이범수 분)의 모습이 마치 '짝패'의 장필호를 연상시키며 보는 이들의 웃음을 유발한다. 눈빛만큼은 날카롭게 빛나고 있어 과연 그에게는 어떤 숨겨진 이야기에 관해 관심이 집중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