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늑대사냥' 스틸 / 사진제공=TCO㈜더콘텐츠온
영화 '늑대사냥' 스틸 / 사진제공=TCO㈜더콘텐츠온


장동윤, 서인국, 최귀화, 성동일 주연의 영화 '늑대사냥'이 한창 촬영 중인 가운데, 올 연말 크랭크업을 앞두고 퍼스트룩 스틸을 공개한다.

'늑대사냥'은 인터폴도 포기한 극악무도한 범죄자들을 태평양 한가운데서 한국까지 3일 안에 이송해야 하는 미션을 그린 지금껏 보지 못한 글로벌 호송 프로젝트.

'늑대사냥'은 충무로의 새로운 대세로 주목 받는 장동윤이 수많은 죄목을 가진 인터폴 적색 수배 범죄자 도일 역을 맡아 반전 변신을 예고한다. 눈빛 하나로 강렬한 변신을 예고하는 서인국은 광기 서린 범죄자 종두 역할을 맡았다. '범죄도시' 시리즈의 히어로 최귀화, 영화 '변신' 흥행의 일등공신 성동일을 비롯해 박호산, 정소민, 고창석, 장영남 등 연기파 배우들이 대거 합류해 '늑대사냥'의 강렬한 스토리에 열연 시너지를 극대화 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영화 '늑대사냥' 스틸 / 사진제공=TCO㈜더콘텐츠온
영화 '늑대사냥' 스틸 / 사진제공=TCO㈜더콘텐츠온
'늑대사냥'은 올해 진행된 부산국제영화제의 아시안 필름마켓에서 국내외 영화 관계자들에게 첫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에서는 강렬한 비주얼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서인국의 처음 보는 연기 변신과 함께 든든한 배우들의 존재감이 '늑대사냥'의 버라이어티한 재미를 예감하게 만든다. '늑대사냥'만의 신선함과 강렬함을 가득 담아낸 스틸은 공개만으로도 해외 유력지 버라이어티, 스크린데일리 등에 소개되며 영화 '늑대사냥'에 쏟아지는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늑대사냥'은 지난 여름 크랭크인 해 현재 촬영 중이다. 필리핀 로케이션 촬영과 함께 연말 크랭크업을 앞두고 있다. 연출을 맡은 김홍선 감독은 영화 '변신', '기술자들', '공모자들'까지 러닝타임 내내 눈을 뗄 수 없는 긴장감과 몰입도로 관객들을 사로잡는 연출의 대가. 이번 '늑대사냥'에서도 그만의 특기를 백분 발휘해 쫀쫀한 긴장감을 극대화한 강렬함을 펼칠 것으로 기대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