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 티저 포스터 / 사진제공=넷플릭스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 티저 포스터 / 사진제공=넷플릭스


넷플릭스가 오는 9월 17일로 시리즈 '오징어 게임'의 공개일을 확정하고 티저 포스터와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오징어 게임'은 456억 원의 상금이 걸린 의문의 서바이벌에 참가한 사람들이 최후의 승자가 되기 위해 목숨을 걸고 극한의 게임에 도전하는 이야기를 담은 넷플릭스 시리즈. 티저 포스터와 티저 영상을 공개하며 한계 없는 상상력으로 독창적인 이야기를 완성했다.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456억, 어른들의 동심이 파괴된다'는 카피와 '오징어 게임'을 상징하는 동그라미, 세모, 네모가 그려진 땅 위로 쓰러진 초록색 트레이닝 복의 남자와 그를 끌고 가는 분홍색 유니폼의 남자 그리고 분홍색 리본이 달린 커다란 상자로 시선을 강탈한다. 어린 시절의 추억을 상징하던 놀이가 시리즈에서 어떻게 어른들을 궁지로 몰고갈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 티저 캡처 / 사진제공=넷플릭스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 티저 캡처 / 사진제공=넷플릭스
함께 공개된 1차 티저 예고편은 목숨을 걸고 게임에 임하는 참가자들의 모습이 휘몰아치며 긴장감을 끌어올린다. 벼랑 끝에 몰려 어딘지도 모르는 곳에 모이게 된 456명의 참가자는 하루에 한 게임씩, 456억 원을 향해 질주한다. 게임에 실패하는 대가는 각자의 목숨이며, 마지막까지 살아남은 단 한 명만이 모든 것을 차지하게 된다. 다양한 연령, 직업, 사연을 가진 이들이 어떻게 게임에 참여하게 되었고, 이 거대한 게임을 개최하는 자가 과연 누구일지 궁금증이 깊어진다. 또한 발랄한 색채와 정감 가는 공간들과 참가자들의 아비규환이 만드는 강렬한 대비가 '오징어 게임'이 선보일 색다른 비주얼과 이야기를 더욱 기대하게 한다.

'오징어 게임'은 제작 발표와 동시에 파격적인 제목과 소재, 거대한 스케일, 믿고 보는 제작진과 배우들로 큰 화제를 모았다. '남한산성', '수상한 그녀', '도가니' 등을 통해 장르를 넘나드는 다양한 이야기와 깊은 주제 의식으로 인정받았던 황동혁 감독이 연출을 맡아 극한 경쟁에 내몰린 현대사회를 어린 시절 추억의 놀이와 결부 시켜 거침없는 상상력으로 새로운 이야기를 펼쳐냈다. 또한 이정재, 박해수, 그리고 오영수, 위하준, 정호연, 허성태, 아누팜, 김주령 등 다채로운 배우진이 목숨을 건 게임에 참가할 수밖에 없던 다양한 캐릭터들의 심리와 이야기를 생생하게 그려내며 파격적인 설정에 몰입감을 더한다.

'오징어 게임'은 오는 9월 17일, 넷플릭스에서 전 세계 190여 개국에 공개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