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모가디슈' 포스터./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모가디슈' 포스터./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모가디슈'가 쾌속의 흥행 질주로 91만 관객을 돌파하며 올해 한국 영화 최고 흥행 신기록 달성을 코 앞에 두고 있다.

'모가디슈'가 영진위 통합전산망 기준, 누적 관객수 91만 4218명을 모으며 6일 연속 압도적 박스오피스 1위를 이어가고 있다. '모가디슈'는 오늘, 기존 '발신제한'의 최종 관객수 95만 1100명을 뛰어넘고 2021년 한국영화 최고 흥행 신기록 달성이 확실시된다. 무엇보다 '모가디슈'는 개봉 2주차 월요일에 일일 관객수 12만 5914명을 기록, 개봉 주 2일차 목요일 관객수 8만 9826명보다 약 40%이상 관객수가 늘어나는 기염을 토했다.

개봉 주보다 개봉 2주차 관객수가 더 늘어나는 현상을 영화계에서는 일명 '개싸라기'라 부르는데, 기존 흥행 영화 중 1000만 영화 '베테랑'이 개봉 다음날 관객수보다 개봉 2주차 월요일 관객수가 더 증가한 사례가 있다. '개싸라기' 흥행 현상은 보통 강력한 관객 입소문이 있어야 가능하다. '모가디슈' 역시 이 같은 사례를 그대로 이어가고 있다.

무엇보다 CGV 골든 에그지수가 개봉 당일 대비 상승해 97%를 기록하고 있으며 멀티플렉스 사이트에서 관객 평점 9점대를 유지하고 있다. 이와 함께 대한민국 대표 영화 리뷰 사이트 '익스트림 무비'에서는 '올해 최고의 영화', '팬데믹 시대 모두가 기다려왔던 한국 영화', '한국영화의 새로운 진화', '반드시 극장에서 봐야하는 체험 무비'로 강력 추천을 받고 있다.

'모가디슈'는 1991년 소말리아의 수도 모가디슈에서 내전으로 인해 고립된 사람들의 생사를 건 탈출을 그린 영화다. 개싸라기 흥행 스타트를 끊은 '모가디슈'는 2D, IMAX, ScreenX, 4DX, 4DX Screen, 수퍼4D, 돌비 애트모스까지 전 포맷으로 절찬 상영 중이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