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신은정/ 사진제공=씨제스
배우 신은정/ 사진제공=씨제스


배우 신은정이 영화 '소녀'에 출연한다.

'소녀'는 19세 소녀가 부득이한 사고로 교도소에 수감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영화 '널 기다리며'의 모홍진 감독이 연출을 맡았고 배우 김지영, 신예 홍예지 등이 합류 소식을 전하며 기대를 높였다.

신은정은 극 중 해수 역으로 분해 관객들을 만난다. 데뷔 후 다양한 캐릭터로 관객들을 사로잡았던 신은정이 이번 영화를 통해서는 어떤 매력을 보여줄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그간 신은정은 현대극과 시대극, 스크린과 안방극장을 오가며 다채로운 작품으로 관객들, 시청자들을 만나며 큰 사랑을 받았다. 섬세하고 밀도 높은 연기로 캐릭터를 완성하며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 더불어 친근한 이미지와 함께 탄탄한 연기 내공으로 캐릭터에 공감을 불어넣으며 존재감을 알려왔다.

신은정은 최근 tvN 월화 드라마 '나빌레라'에서 '애란' 역을 맡아 엄마이자 며느리, 딸 그리고 경단녀의 현실을 디테일하게 그리며 3040 여성들의 뜨거운 호응을 받았다.

'소녀'는 최근 크랭크인 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