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광수, 호명에 '깜짝'
'런닝맨' 유재석, 축하
"여러분도 놀라셨죠?"
백상예술대상 / 사진 = JTBC 영상 캡처
백상예술대상 / 사진 = JTBC 영상 캡처


배우 이광수가 영화부문 남자 조연상을 받았다.

5일 오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제56회 백상예술대상에는 신동엽, 수지, 박보검이 진행을 맡았다.

영화부문 남자 조연상은 '찬실이는 복도 많지' 김영민, '기생충' 박명훈, '신의 한 수: 귀수편' 원현준, '나의 특별한 형제' 이광수, '남산의 부장들' 이희준이 후보에 올랐다.

이광수가 호명됐고, 그는 전혀 예상하지 못했다는 모습으로 무대에 올랐다. 이광수는 "예상하지 못했는데, 여러분도 많이 놀라셨죠?"라며 재치있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여러분들에게 건강한 웃음과 감동드릴 수 있는 이광수가 되겠다"라고 소감을 덧붙였다.

또, TV부문 남자 예능상 후보로 자리에 참석한 유재석이 밝은 미소로 박수를 치며 축하를 해줘 눈길을 끌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