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간 집' 박하선X하석진 특별출연
"'혼술남녀' 의리"
'월간 집' 스틸컷./사진제공=JTBC
'월간 집' 스틸컷./사진제공=JTBC


배우 하석진과 박하선이 JTBC 수목드라마 ‘월간 집’에 특별출연한다.

‘월간 집’ 측은 21일 하석진, 박하선이 ‘스타 부부’ 역으로 특별 출연한다며 현장 스틸컷을 공개했다. 나영원(정소민 분)과 신겸(정건주 분)이 함께 취재를 나간 집에서 만난 이들은 커플 맨투맨을 입고 사진 촬영에 한창이다. 꿀 떨어지는 눈빛과 미소는 영락없이 행복한 부부의 모습이다.

그러나 방심은 금물이다. 그간 ‘월간 집’은 특별출연으로 화제를 모았다. 유명 건축가와 그녀의 남편이자 영원의 구남친으로 출연한 김이영과 김동영은 드라마 ‘부부의 세계’와 영화 ‘기생충’ 패러디한 에피소드로 강렬한 임팩트를 남겼다. ‘월간 집’ 교열 담당 수정으로 출연했던 이정은은 ‘이효리처럼 살고 싶어’ 제주도로 이주한지 2개월만에 외로움을 호소하며 서울 컴백을 꿈꾸는 웃픈 에피소드를 그렸다.

오늘(21일) 특별 출연 에피소드의 주인공 하석진과 박하선 부부가 비밀을 숨기고 있다는 제작진의 전언은 ‘이심전심’ 커플 맨투맨부터 닭살 돋는 애정행각도 어딘가 평범하지만은 않아 보여 궁금증과 기대를 동시에 불러일으킨다.

제작진은 “하석진, 박하선의 특별출연은 드라마 ‘혼술남녀’ 명수현 작가와의 인연으로 성사됐다. 짧은 출연에도 흔쾌히 응해주고, 열정적으로 촬영에 임해준 두 분에게 감사하다”는 인사를 전했다.

실제로도 두 배우가 이심전심으로 촬영장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었다는 후문. 이어 “잠깐의 등장에도 강렬한 웃음 폭탄을 장전하고 있다. 예상치 못한 반전도 있으니 기대해 달라”는 당부를 덧붙였다.

‘월간 집’ 11회는 21일 오후 9시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