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승현, 영화 '차인표' 출연
무명 배우 강도철 役
영화 '차인표' 스틸컷. /사진제공=넷플릭스
영화 '차인표' 스틸컷. /사진제공=넷플릭스


배우 지승현이 카리스마와 코믹을 넘나드는 열연으로 몰입도를 높였다. 영화 '차인표'에서다.

'차인표'는 대스타였던 배우 차인표가 전성기의 영예를 되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과정을 코믹하게 그린 넷플릭스 영화로, 지난 1일 공개됐다.

지승현은 극 중 가진 건 열정뿐인 무명 배우 강도철 역을 맡았다. 그는 진정성 있는 눈빛과 비장함, 반전의 허당미로 캐릭터의 완성도를 배가했다.

차인표를 향한 존경심으로 똘똘 뭉친 열정을 통해 유쾌한 웃음을 선사한 지승현은 다부진 어깨와 탄탄한 근육질 몸매를 뽐내 시선을 사로잡았다.

실제로 지승현은 바쁜 스케줄에도 틈틈이 운동을 하며 남성미 넘치는 바디라인을 만들었다. 이후 촬영장에 무결점 근육으로 나타나 현장 스태프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지승현은 지난해 드라마 '번외수사'부터 드라마 '모범형사', 'KBS 드라마 스페셜-크레바스' 등과 영화 '검객', '이웃사촌'까지 다양한 작품에 나오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한편 지승현은 '차인표'를 시작으로 내달 처음 방송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안녕? 나야!'에도 출연하며 활발한 활동을 예고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