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검, 극한 경호원 알바
김건우, 박보검 뺨 내리쳤다
사진= tvN '청춘기록' 방송 화면.
사진= tvN '청춘기록' 방송 화면.


tvN 새 월화드라마 ‘청춘기록’에서 박보검이 고객에게 뺨을 맞았다.

지난 7일 방송된 ‘청춘기록’에서 사혜준(박보검 분)은 톱배우 박도하(김건우 분)의 경호를 맡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이보라(김혜윤 분)는 전 남자친구인 박도하를 찾아 막무가내로 대기실에 들이닥쳤다. 그러나 사혜준은 이를 저지했고, 막무가내인 이보라의 힘에 밀쳐져 문을 열어줬다.

이후 박도하는 이보라에게 맞은 뺨을 사혜준에게 똑같이 분풀이했다. 박도하는 “너 검색해봤더니 모델이더라. 어쩌다 이렇게 됐냐”고 비아냥댔다.

사혜준은 박도하에게 “이게 뭐 어때서?”라고 대꾸했다가 박도하가 주먹질을 하는 걸 막았고 두들겨 맞았다. 사혜준은 “내 꿈은 지금 내 앞에 서 있는 놈이다. 이런 놈도 되는데, 나에게 주어진 시간이 얼마 없다”고 혼잣말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