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성종, 코로나19 확진
'도도솔솔라라솔' 스태프 타격
확산 방지에 주력 중
'도도솔솔라라솔' 포스터 / 사진 = KBS 제공
'도도솔솔라라솔' 포스터 / 사진 = KBS 제공


배우 서성종이 코로나19에 확진 판정을 받은 뒤, '도도솔솔라라솔'에도 불똥이 튀었다.

KBS 2TV 월화드라마 '그놈이 그놈이다'에 출연 중인 배우 서성종이 19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그놈이 그놈이다'는 막바지 촬영을 남겨두고 있는 상황에서 서성종의 양성 판정으로 인해, 확산 방지에 주력하고 있다.

이어 '도도솔솔라라솔'에도 여파가 이어지고 있다. '그놈이 그놈이다' 촬영 스태프 중 일부가 '도도솔솔라라솔'에도 함께 하고 있는 것. 이에 따라 해당 스태프들도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도도솔솔라라솔'은 오는 26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고아라, 이재욱 등이 출연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