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상 아이돌 그룹 멤버 주여민 役
잘생긴 비주얼 '눈길'
'그 남자의 기억법' 스틸컷./사진제공=MBC
'그 남자의 기억법' 스틸컷./사진제공=MBC


sf9 멤버 로운이 MBC 새 수목드라마 '그 남자의 기억법'에 특별 출연한다. 특히 최정상 아이돌 그룹의 멤버로 등장, 남다른 존재감을 드러낼 것이 예고돼 기대를 높인다.

오는 18일 처음 방송되는 ‘그 남자의 기억법’은 과잉기억증후군으로 1년 365일 8760시간을 모조리 기억하는 앵커 이정훈(김동욱 분)과 열정을 다해 사는 라이징 스타 여하진(문가영 분)의 상처 극복 로맨스물이다. 김동욱(이정훈 역)과 문가영(여하진 역)이 주연을 맡고 김윤주 작가와 오현종 감독이 의기투합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와 관련해 ‘그 남자의 기억법’ 측은 17일 “로운이 ‘그 남자의 기억법’에 특별 출연한다”고 밝혀 기대를 자아낸다. 극중 로운은 문가영과 열애설에 휩싸인 최정상 아이돌 그룹의 멤버 주여민 역을 맡았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안구정화를 유발하는 로운의 자태가 담겨 시선을 강탈한다. 로운은 올블랙 의상에도 주위를 환하게 밝히는 비주얼로 여심을 사로잡는다. 또한 살짝 지은 미소가 심장을 두근거리게 만든다.

로운은 문가영과 함께 있어 더욱 이목을 집중시킨다. 문가영은 사이드 미러를 확인하며 주위를 경계하고 있는가 하면, 검정 마스크로 얼굴을 꽁꽁 싸매고 있어 두 사람이 비밀리에 만나고 있음을 드러내고 있다. 이는 두 사람이 남몰래 드라이브를 즐기는 모습으로 이슈메이커 문가영과 최정상 아이돌 그룹의 멤버 로운이 어떤 관계일지 궁금증을 높인다.

‘그 남자의 기억법’ 측은 “흔쾌히 ‘그 남자의 기억법’에 출연해 주신 로운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며 “로운은 존재만으로도 훈훈한 미소를 폭발시키게 했다. 보는 내내 입가에 미소를 짓게 할 명 장면을 만들어냈다. 그의 남다른 존재감이 드러날 본 방송을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그 남자의 기억법’은 ‘더 게임’ 후속으로 오는 18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