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제공: 빅픽처이앤티
사진 제공: 빅픽처이앤티


배우 최윤소가 ‘마에스트라’의 매력캐로 안방극장에 돌아온다.

최윤소의 소속사 빅픽처이앤티 측은 5일(오늘) “최윤소가 tvN 새 토일드라마 ‘마에스트라’에 ‘고유라’ 역으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최윤소가 출연을 확정지은 tvN 새 토일드라마 ‘마에스트라’(극본 최이윤, 홍정희·연출 김정권·기획 스튜디오드래곤·제작 래몽래인, 그룹에이트)는 전 세계 단 5%뿐인 여성 지휘자 마에스트라 천재 혹은 전설이라 불리는 차세음(이영애 분)이 자신의 비밀을 감춘 채 오케스트라를 둘러싼 사건의 진실을 찾아가는 미스터리 드라마다.

최윤소는 ‘마에스트라’에서 KVN 방송국 이사이자 유정재(이무생 분)의 전 부인 ‘고유라’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그녀는 화려한 미모에 시원한 성격까지 다 갖춘 매력 넘치는 인물이다.

극 중 고유라는 유정재와 정략 결혼한 뒤 1년도 살지 못하고 이혼했지만, 이혼한 이후에도 정재의 곁을 맴돈다. 그러던 중 유정재가 그토록 목을 매는 차세음이란 여자를 알게 되면서 그녀를 예의주시하게 된다. 이에 최윤소와 이영애의 만남에도 기대가 모아진다.

최윤소는 그동안 드라마 ‘연애대전’, ‘꽃길만 걸어요’, ‘품위있는 그녀’, ‘이름 없는 여자’, ‘가화만사성’ 등 다채로운 작품에서 호연을 펼치며 눈도장을 톡톡히 찍었다. 과연 최윤소는 이번 ‘마에스트라’를 통해 어떤 새로운 모습을 선보이게 될지 궁금해진다.

최윤소의 연기 변신이 기대되는 tvN 새 토일드라마 ‘마에스트라’는 오는 12월 9일 토요일 밤 9시 20분에 첫 방송된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