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진욱./사진=텐아시아DB
이진욱./사진=텐아시아DB


배우 이진욱이 송강과 액션합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

30일 서울 성수동 에스팩토리에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스위트홈' 시즌2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행사에는 송강, 이진욱, 이시영, 고민시, 진영, 유오성, 김무열, 이응복 감독이 참석했다

'스위트홈2'는 욕망이 괴물이 되는 세상, 그린홈을 떠나 새로운 터전에서 살아남기 위해 각자의 사투를 벌이는 현수와 그린홈의 생존자들 그리고 또 다른 존재의 등장과 알 수 없는 미스터리한 현상들까지 새로운 욕망과 사건, 사투를 그린 작품.

이진욱은 괴물을 인간보다 우월하다고 생각하는 정의명이 몸에 들어와 모든 것이 달라진 편상욱이자 인간성을 상실한 특수감염인을 연기해 같은 얼굴, 다른 캐릭터로 완벽하게 변신한다.

이진욱은 "편상욱이지만 편상욱이 아니다"라며 "극 초반에는 정의명 역할을 했던 김성철 배우의 도움을 받았다. 초반 대본을 읽어달라고 해서 녹음본을 듣고 참고했다. 그렇다고 녹음본대로 하고 싶지도 않았다. 사람의 기억이라는 게 뇌에만 의지한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몸이 기억하는 편상욱이 있을 거라고 생각해서 미묘한 변화를 연기해보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이어 "얼굴의 반이 정의명이고 반이 편상욱이면 어떨까 생각하며 연기했다. 다소 티가 안 나더라고 그렇게 생각하고 봐 달라"고 요청했다.

이진욱은 송강과의 액션신 후 운동을 덜하라고 했다며 "송강이 운동을 좋아한다. 액션 합을 맞추는데 힘이 들더라. 그래서 운동을 덜 하라고 했다. 농담이었다. 제가 키우는 게 맞으니까"라며 웃었다.

'스위트홈2'는 오는 12월 1일 공개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