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제공=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 사진제공=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그룹 세븐틴(에스쿱스, 정한, 조슈아, 준, 호시, 원우, 우지, 디에잇, 민규, 도겸, 승관, 버논, 디노)의 ‘SEVENTEENTH HEAVEN’이 4주 연속 빌보드 메인 차트에 올랐다.

28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가 발표한 최신 차트(12월 2일 자)에 따르면, 세븐틴의 미니 11집 ‘SEVENTEENTH HEAVEN’(세븐틴스 헤븐)은 메인 앨범차트 ‘빌보드 200’에 지난 주보다 한 계단 반등한 93위로 4주 연속 차트인했다. ‘SEVENTEENTH HEAVEN’은 이 외에도 ‘톱 커런트 앨범 세일즈’ 14위, ‘톱 앨범 세일즈’ 15위에 자리했다.

세븐틴은 ‘SEVENTEENTH HEAVEN’으로 K-팝 신에 유의미한 족적을 남겼다. 이들은 ‘SEVENTEENTH HEAVEN’으로 발매 후 일주일간 음반 판매량(초동) 500만 장을 넘긴 최초의 아티스트가 됐고, K-팝 아티스트 역대 초동 1위에 올랐다. 또한, 타이틀곡 ‘음악의 신’은 K-팝 남성 그룹 작품으로는 올해 최초로 멜론 TOP100에서 1위를 차지하는 대기록을 썼다.

한편, 세븐틴은 데뷔 후 최대 규모의 일본 돔 투어 ‘SEVENTEEN TOUR ‘FOLLOW’ TO JAPAN’을 이어간다.

김세아 텐아시아 기자 haesmi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