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1
1


유재석이 데뷔 초 노현희의 인기를 언급했다.

1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는 스페셜 야간매점 ‘경로당 아이돌’특집으로 진행, 홍진영, 조정민, 조영구, 노현희, 윤택이 출연해 구성진 입담을 선보였다.

이 날 방송에서 노현희는 “유재석과 콩트로 호흡을 맞춘 적이 있다”며 MC 유재석과의 특별한 인연을 밝혔다. 이어 “생방송 애드리브 때문에 콩트가 힘들었다”고 말했다.

이에 유재석은 “그 당시에 둘 다 신인이었지만, 저와 달리 노현희 씨는 최고의 라이징 스타였다”며 당시 노현희의 인기를 설명했다. 이어 “처음에 노현희 씨가 콩트를 한다는 말을 들었을 때도 우리 사이에서는 ‘노현희가 이런 연기를 할 수 있나’라는 생각이 들 정도였다”며 당시 노현희의 입지를 설명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KBS2 ‘해피투게더3′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