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
6


[텐아시아=정은선 인턴기자] ‘라디오스타’ 박지윤이 출산 후 30kg을 감량한 방법을 밝혔다.

19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는 ‘천상천하 유아독종’ 특집으로 꾸며졌다.

박지윤은 이날 “출산 후에는 체력이 떨어져있기 때문에 운동과 병행이 힘들다”고 운을 떼고는 “3개월 동안 삶은 달걀, 고구마, 아메리카노, 저지방 우유, 물만 먹었다”고 회상했다.

특히 그는 “설탕과 소금을 안 먹으면 빠질 수밖에 없다”고 밝혔다.

박지윤은 또 임신 기간을 떠올리며 “평생 다이어트 때문에 스트레스를 받으니까, 임신할 때 만큼은 그러지 않고 싶었다”고 말했다.

정은선 인턴기자 eunsunin10@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