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텐아시아DB
사진=텐아시아DB


개그맨 박명수가 조이 모친과의 인연을 밝혔다.

23일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이하 ‘라디오쇼’)에는 최근 레드벨벳으로 컴백한 조이가 참석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박명수는 “모든걸 갖춘 내가 아는 몇 분 안되는 분”이라며 레드벨벳 조이를 소개했다.

먼저 박명수는 조이에게 “박명수와 ‘케미 여동생’ 타이틀이 부담되냐?”고 물었다. 이에 조이는 “부담은 안 되는데 여동생이라 하기엔 저희 어머니와 친구시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그러자 박명수는 “아이유와 조이는 저한테 쌤(선생님)이라고 부른다. 조이 양은 예전에 어머니와 통화한 적이 있어서 대하기가 더 어렵다”고 털어놨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