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마 듀오' 인증샷
케미 맛집 예감
청춘다운 에너지
'우수무당 가두심' / 사진 =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제공
'우수무당 가두심' / 사진 =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제공


카카오TV 오리지널 드라마 '우수무당 가두심'에서 퇴마 듀오로 활약하는 김새론과 남다름의 귀엽고 진지한 모습이 포착됐다.

오는 30일 오후 8시 1, 2회가 동시 공개되는 '우수무당 가두심'(극본 주 브라더스 연출 박호진 송제영)은 원치 않는 운명을 타고난 소녀 무당 가두심(김새론 분)과 원치 않게 귀신을 보게 된 엄친아 나우수(남다름 분)가 위기의 18세를 무사히 넘기기 위해 함께 미스터리를 파헤쳐가는 고교 퇴마로그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카카오TV 오리지널로는 처음 선보이는 판타지 미스터리 작품으로, 탄탄한 스토리, 다수의 영화와 드라마를 완성한 베테랑 제작진, 김새론-남다름-문성근-유선호-배해선-윤석화 등으로 이어지는 화려한 신구 조화의 배우 라인업에 시원 짜릿한 재미를 선사할 퇴마 소재까지 더해져 올여름 무더위를 날려버릴 최고의 기대작으로 떠오르고 있다.

이날 공개된 비하인드 스틸에는 김새론과 남다름이 촬영 막간 청량하고 풋풋한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김새론은 귀신과 소통하는 신비한 능력의 소녀 무당 두심을 맡아 그간 공개된 영상 속에서 시크한 걸크러쉬 매력은 물론 강력한 악령이라도 금새 퇴치할 듯한 카리스마를 뿜어냈던 터, 이번 스틸에서의 밝고 사랑스러운 미소가 반전 매력으로 다가온다. 또한 뛰어난 인물과 성적, 유복한 집안까지 갖춘 전교 1등 엄친아 우수 역의 남다름은 그간 완벽하지만 다소 무뚝뚝한 듯 보였던 캐릭터와는 달리 비하인드 스틸 속에서는 순수하고 해맑은 웃음을 보여주며 순식간에 차가운 냉미남에서 따스한 온미남으로 180도 변신해 눈길을 끈다. 더욱이 교복을 입은 채 장난기 어린 표정으로 웃음짓고 있는 두 사람은 마치 발랄한 10대 학생으로 돌아간 듯 귀염뽀짝한 케미까지 풍긴다.

이어 김새론과 남다름이 진지한 눈빛을 빛내며 촬영 장면을 꼼꼼하게 모니터링하는 모습도 드러났다. 모니터링을 할 때만큼은 웃음기는 온데간데없이 진지 모드로 돌입하는 모습에서, 올해로 데뷔 13년차를 맞은 풍부한 연기 경력의 배우들답게 프로페셔널함이 느껴진다. 촬영 현장에서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풍기다가 순식간에 촬영 장면에 집중하는 데서 완벽한 연기를 선보이기 위한 두 배우의 각고의 노력이 전해지며, 이들의 고민과 노력 끝에 탄생할 소녀 무당 두심과 그의 퇴마 파트너 우수가 과연 어떤 모습일지 기대하게 한다.

실제로 김새론과 남다름은 촬영을 할 때는 캐릭터와 장면에 무섭게 몰입, 퇴마 듀오의 범상치 않은 아우라를 표현하다가도 카메라가 꺼졌을 땐 사랑스러운 학생들의 모습을 보는 듯 청량한 커플 케미를 자랑하며 현장 분위기를 리드했다는 후문이다.

'우수무당 가두심' 측은 "김새론, 남다름은 다양한 작품을 통해 연기 경력을 쌓아온 배우들답게 놀라운 연기 몰입도로 스태프들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또 잠시 쉬는 시간에는 여느 20대 청춘들처럼 청량한 매력으로 현장 분위기를 유쾌하게 이끌었다. 두 배우의 멋진 케미와 시너지를 기대하셔도 좋다"라고 전했다.

한편, '우수무당 가두심'은 매회 20분 내외, 총 12부로 구성되며, 30일 오후 8시 첫 선을 보일 계획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