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화의 희열3' 출연
"가장 예측 안 돼"
'눈누난나'의 성공
'대화의 희열3' / 사진 = KBS 영상 캡처
'대화의 희열3' / 사진 = KBS 영상 캡처


'대화의 희열3' 제시가 가수로서 빛을 본 소감을 전했다.

20일 밤 방송된 KBS 2TV '대화의 희열3'에는 가수 제시가 출연했다.

유희열은 "역대 나왔던 모든 게스트를 통틀어, 가장 예측이 안되는 분"이라며 제시를 소개했다. 유희열은 보컬리스트로서 대체 불가능한 음색의 소유자라며 제시를 반갑게 맞이했다.

제시는 "유희열 선배님과 뭔가를 하면 심각하다. 너무 잘 받아주니까 어색하다. 진지한 이야기를 잘 한 적이 없고, 진지한 이야기를 하면 편집이 된다"라고 말했다. 유희열은 "1시간 동안 자신의 이야기를 하면 된다"라고 말했고, 제시는 "1시간도 작다. '나'라는 사람을 보여주고 싶다"라고 밝혔다.

이어 제시는 히트곡 '눈누난나'에 대해 "상상도 못했다. 집에서 울기도 했다. 이제 빛을 보기 시작한 거다. 예능이 아니라 음악적으로. 데뷔한 지 15년이 됐는데, 기쁘면서도 눈물이 많이 났다"라고 밝혔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