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MI뉴스' 그룹 아이즈원 최예나 /사진=Mnet 방송화면 캡처
'TMI뉴스' 그룹 아이즈원 최예나 /사진=Mnet 방송화면 캡처


그룹 아이즈원 최예나가 친오빠 최성민과의 깊은 우애를 드러냈다.

최예나는 지난 28일 오후 방송된 Mnet 'TMI 뉴스'에 출연했다.

이날 최예나는 친오빠인 최성민을 향한 애정을 아낌없이 표해 눈길을 끌었다. 최성민은 혼성그룹 남녀공학, 보이그룹 스피드 출신으로 배우로도 활동 중이다.

최예나는 "오빠와 사이가 좋은 편이다. 놀이동산에 가서 같이 노니까 재밌더라. 둘 다 연습생 생활을 일찍 해서 친구가 없다. 둘이 제일 친하고 베스트프렌드다. 틱톡도 같이 찍고 오빠한테 춤을 배웠다"고 말했다.
'TMI뉴스' 그룹 아이즈원 최예나 /사진=Mnet 방송화면 캡처
'TMI뉴스' 그룹 아이즈원 최예나 /사진=Mnet 방송화면 캡처
이후 '주변에서 오빠를 소개해달라는 사람은 없냐? 너무 훈훈하다고 하니까'라는 질문을 받은 최예나는 "들어본 적은 없는데 여동생한테 물어보는 건 좀 그렇지 않느냐"고 답했다. 이어 "만약 물어본다면 속상할 것 같다"고 솔직하게 이야기했다.

이에 MC 장도연은 "진짜 애틋한 것 같다. 부모님이 뿌듯해할 것 같다"고 말했고, 함께 출연했던 아이즈원 김민주는 "난 누가 소개해달라고 하면 안과 가보라고 할 것 같다"고 말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김수영 기자 swimki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