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세찬 후배 개그맨
학생주임 세계관
"머리카락? 진짜 자른다"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개그맨 신규진이 학생주임으로 등장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는 고등학교 밴드부, 댄스부, 선도부 콘셉트로 오프닝이 진행됐다.

앞서 출연했던 개그맨 신규진이 학생주임 콘셉트로 등장했다. '코미디빅리그'에서 양세찬과 함께 코너에 출연 중인 신규진은 잔뜩 긴장한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이어 그는 키가 큰 이광수에게 "어디 선생님을 내려다보냐"라며 콘셉트에 충실했다. 이광수는 "선생님이 머리카락을 자르면, 자를 의향이 있다"라고 말했다. 이에 신규진은 "진짜냐. 알겠다"라며 가위를 집었고, "난 이런 거 모른다. 진짜 자른다"라고 진지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신규진은 김보성과 김종국에게 다소 약한 태도를 보였고 순수한 그의 모습에 '런닝맨' 멤버들은 즐거워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