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사진제공=SBS
'집사부일체'./ 사진제공=SBS


SBS '집사부일체'에서 남심과 여심을 모두 싹쓸이할 멤버들의 씨름 대회가 공개된다.

24일 방송되는 '집사부일체'에서는 천하장사 씨름대회가 펼쳐진다. 이승기, 신성록, 양세형, 차은우, 김동현은 씨름대회를 앞두고, '씨름계의 아이돌'이라 불리는 임태혁, 박정우, 노범수, 허선행 장사에게 씨름 특훈을 받았다. 멤버들은 씨름판에서 버텨 낼 근력을 위한 하체 훈련 '점핑 스쿼트', 전신 훈련 '밧줄 타기' 등의 고강도 훈련은 물론, 보는 이들을 긴장케 하는 기세 싸움 '흙 뿌리기', '샅바 잡기'까지 전수받으며 저마다 승부욕을 다졌다고.

이어진 사부와 멤버 간 일대일 개인 훈련에서 이승기는 일명 '밭다리의 왕자'로 등극, 그 누구보다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고 해 관심을 끈다. 그는 사부에게 "천하장사의 사부님으로 만들어주겠다"는 대찬 포부를 드러내며 그 어느 때보다 진지하게 씨름대회에 임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선수로 나선 멤버들보다 사부들이 더 긴장했다는 천하장사 씨름대회에서 모든 멤버들을 제치고 천하장사의 자리를 차지한 1인은 과연 누구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멤버들이 '상남자'의 매력을 가감 없이 뽐낸 '집사부일체 천하장사 씨름 대회'는 24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되는 '집사부일체'에서 공개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