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주희, '대한외국인' 출격
같은 해 미스코리아 眞과 아나운서 시험 합격
'대한외국인' 김주희./사진제공=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김주희./사진제공=MBC에브리원


아나운서 출신 프리랜서 방송인 김주희가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서 브레인의 면모를 톡톡히 보여준다.

13일 방송되는 ‘대한외국인’은 ‘김가네 사람들’ 특집으로 아나테이너의 시초 김주희, 멘사 출신 아나운서 김남희, SS501 김규종, 개그맨 김철민이 출연해 퀴즈 대결을 펼친다.

2005년 SBS 13기 공채 아나운서로 데뷔한 김주희는 교양 프로그램의 진행은 물론 예능 프로그램에서 ‘힘주희’로 불리며 활약, 아나테이너의 부흥기를 이끌었다.

김주희는 Y대 출신 브레인으로 SBS 입사 당시 1900대 1이라는 놀라운 경쟁률을 뚫고 입사해 화제였다. 김주희는 당시 경쟁자로 K본부 간판 아나운서였던 이지애, 오정연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김주희는 “저와 오정연 씨는 최종 3인이었고, 이지애 씨는 엘리베이터에서 만났었는데 같은 경쟁자임에도 ‘주희 씨 잘 되길 응원해요’라고 해서 마음이 착한 친구라고 생각했다”며 훈훈한 일화를 전했다.

또한 김주희는 같은 해 미스코리아 진 당선과 아나운서 시험에 모두 합격할 수 있었던 007작전을 공개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고.

다재다능한 원조 아나테이너 김주희의 퀴즈 도전기는 이날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대한외국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