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치승X오윤아X류수영
베스트 엔터테이너상
"예쁘게 봐주셔서 감사"
'2020 KBS 연예대상' / 사진 = KBS 영상 캡처
'2020 KBS 연예대상' / 사진 = KBS 영상 캡처


'2020 KBS 연예대상' 오윤아가 아들 민이와 함께 뜻깊은 상을 수상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2020 KBS 연예대상'에는 전현무, 진세연, 김준현의 사회로 진행됐다.

베스트 엔터테이너상에는 양치승, 오윤아, 류수영이 수상했다. 오윤아는 아들 민이와 함께 화면에 등장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민이는 "베스트 엔터테이너상, 오윤아!"라며 트로피 속 글씨를 또박또박 읽었다.

오윤아는 "예쁘게 봐주시고, 사실 예능에 우리 민이가 출연하는게 걱정되기도 했는데 많은 분들이 응원해주시고 좋은 말씀 해주셔서 감사했다. 우리 가족에게는 정말 특별한 2020년이 아니었나 싶다. 내가 정말 상복이 없는데 올해 뜻하지 않은 곳에서 상을 받았다. 앞으로 정말, 영원히 '편스토랑' 해야할 것 같은 느낌이다"라고 전했다.

이어 "촬영할 때마다 우리 민이가 힘들게 해서 돌발상황이 많았는데 고생해주신 스태프 분들 정말 감사하다"라며 기쁜 미소를 지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