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유이./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유이./사진제공=MBC


배우 유이가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한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는 가족들로부터 독립해 자취 생활을 하고 있는 유이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본 방송에 앞서 지난 5일 공개된 ‘나 혼자 산다’ 예고편에서는 처음으로 공개되는 유이의 솔직하고 털털한 매력들이 담겨의 이목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집 안에 있을 때는 ‘프로눕방러’라는 유이. 주로 소파나 침대 위에서 벗어나지 않는 모습으로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이에 반대로 집 밖에서는 폴 댄스를 완벽하게 선보이는 모습에 반전 매력을 선보이기도.

특히 예고편 말미에 그동안 털어놓지 못했던 속마음을 살짝 공개한 유이는 사뭇 진지한 분위기에 궁금증을 불러일으키기도 했다. 평소 밝은 웃음 뒤 감춰둔 그녀의 속마음이 어떠했을지 담담하게 풀어내는 모습에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였다.

이날 유이는 눈을 뜨자마자 소파는 물론 바닥과 한 몸이 된 눕방 라이프를 선보인다. 모든 끼니를 배달 음식으로 해결하는가 하면, 청소마저 바닥과 한 몸이 된 채 다소 특이한 포즈로 하며 귀차니즘 가득한 자취러의 현실적인 면모를 보여준다. 평소의 ‘댄싱퀸’ 이미지처럼 화려하고 에너지 넘치는 모습과 달리, 마치 동네 언니 같은 친근한 모습.

유이는 화장품을 ‘퍽퍽’ 소리가 날 정도로 터프하게 바르는 모습에도 꿀 피부를 자랑한다. 연예인이 아닌 ‘인간’ 유이의 가식 없는 털털한 모습이 끊임없이 등장해 안방극장의 시선을 강탈할 예정이다.

그런가 하면 유이는 남다른 맵부심을 부리며 화끈한 유이표 한 상차림을 선보인다. 청양고추에 이어 매운 불닭 소스까지 연이어 추가해 지옥에서 온 비주얼의 양념을 완성, 보는 이들까지 군침 돌게 만들 스페셜한 먹방을 펼친다.

유이는 드라마 '하나 뿐인 내 편' 활약으로 49.4%의 최고 시청률까지 기록하며 뜨거운 화제성을 입증했던 바. 이날 스튜디오에서는 작품 속에서 찰떡궁합을 자랑했던 이장우와 재회해 드라마 못지않은 커플 케미를 또 다시 뽐낸다. 촬영 내내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이어졌다고 해 기대감을 드높인다.

유이의 일상은 오는 12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