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김남희 "'재벌집' 송중기, 실제로 1살 형…이병헌에겐 청첩장 직접 못 줬다"('라스')


[종합] 김남희 "'재벌집' 송중기, 실제로 1살 형…이병헌에겐 청첩장 직접 못 줬다"('라스')
[종합] 김남희 "'재벌집' 송중기, 실제로 1살 형…이병헌에겐 청첩장 직접 못 줬다"('라스')
[종합] 김남희 "'재벌집' 송중기, 실제로 1살 형…이병헌에겐 청첩장 직접 못 줬다"('라스')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배우 김남희가 드라마 '재벌집 막내아들' 출연 후 인지도가 늘었다고 밝혔다.

지난 4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김남희, 권상우, 이민정, 유선호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김남희는 최근 드라마 '재벌집 막내아들'에서 안하무인 재벌 3세 진성준 역을 맡았다. 그는 "주변에서 '재벌집 장손'이라고 많이 알아봐 주신다"라고 예전과 달라진 인기를 전했다. MBC 안영미가 "특유의 미소 있지 않냐"고 묻자 김남희는 진성준 표 '억지 스마일'로 화답해 모두를 웃게 했다.

김남희는 촬영 비하인드도 밝혔다. 그는 "극 중 동생으로 나온 송중기가 실제 1살 형"이라고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를 듣던 권상우는 "부러워서 다른 배우들 작품을 안 봤다. 그러나 '재벌집 막내아들'은 재밌었다"라며 드라마 과몰입러를 인증했다. 그러더니 "배우보단 재벌집 아들이 부럽다"라고 솔직하게 말해 웃음을 터트리게 했다.

김남희는 한본어(한국어+일본어) '니꼬자나'로 화제를 모은 '미스터 션샤인' 뒷이야기도 전했다. 그는 일본어 대사에 계속 NG를 내자, 상대역인 이병헌이 메모지에 써 서 자신의 이마에 붙이라고 제안했었다고 이야기했다. 김남희는 "외워서 하는 게 한계가 있어 한본어 캐릭터로 바뀌었다"라고 전했다.

MC 김구라는 "예전에 '미스터 선샤인' 찍을 때 밤잠을 설쳤다고 들었다"고 물었다. 김남희는 "다름 아닌 그분(이병헌) 때문이다"라며 "촬영 전날까지 상대역을 비밀로 하더라. 스태프들이 '네가 상대역을 해야 하는데 잘 할 수 있을지 모르겠다'라고 해서 '누구냐'고 물었더니 이병헌 선배님이라고 하시더라. 그날부터 잠이 안 오더라"고 털어놨다.

이어 긴장한 김남희는 "촬영 전날 소주 두 잔 마셨는데도 잠이 안 오더라. 한 시간 잠깐 졸았나. 그러고 현장을 갔었다"라고 회상했다. 또한 김남희는 이병헌과 리허설을 맞추고 실제로 촬영에 들어갔다고 밝히며 "촬영 들어갔는데 실수하시더라"라며 "그래서 그 분도 사람이구나. 그 후로 긴장감이 풀어졌다"라고 말했다.


김남희는 "비수기에 결혼식 날짜를 잡아놓고 ‘미스터 션샤인’에 캐스팅이 됐다. 대학로에서 빌빌거리고 있다가 캐스팅됐다”고 밝히기도 했다. 이어 "‘미스터 션샤인’ 종방 전날이 결혼식이었다. 나름대로 겹경사였다"며 절묘했던 타이밍을 회상했다. 아내는 학교 후배로, 연출을 전공했으며 현재 작가를 준비하고 있다고 한다. 김남희는 "두 학번 후배"라며 "연애부터 결혼까지 16년"이라고 밝혔다.

김남희는 결혼식 당시 청첩장을 이병헌에게 줄지 말지 고민했다고 한다. 그는 "이병헌 선배님에게 청첩장을 드릴까 말까 했다. 드리는 것 자체가 부담 같았다. 직접 만나서 드리는 않고 매니저 통해 드렸다. 선배님이 와인을 좋아하시는데, 선물해주셔서 저희 장인어른은 아직도 안 드시고 간직하고 계신다. 화환도 보내주셨다. 변요한도 화환을 보내줬다"라고 말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