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MBC '2022 MBC 방송연예대상' 방송 화면.
사진=MBC '2022 MBC 방송연예대상' 방송 화면.


'전지적 참견 시점' 권율이 베스트 엔터테이너상을 받았다.

29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공개홀에서 '2022 MBC 방송연예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방송인 전현무, 배우 이상이, 가수 강민경이 진행을 맡았다.

권율은 "신인상을 노리고 왔는데, 쟁쟁한 분들이 많아서 오늘은 돌아가겠구나 싶었다. 모든 상이 나올 때마다 '전참시' 팀이 이번엔 너라고 해서 더 떨렸다. 이렇게 상을 주셔서 너무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 1월에 처음 '전참시'에 조진웅 선배님과 출연했는데, 어색하고 헤매고 부족함에도 애정어린 시선으로 응원해주고 격려해준 이영자, 송은이, 전현무 선배님 등 모두에게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또 권율은 "저 혼자만 받을 수 있는 게 아닌 것 같다. 저와 함께 고생한 사람들이 있기에 출연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언제나 카메라 앞에서 빛날 수 있게 물심양면 지원해 준 소속사 전 직원들에게 영광을 돌리겠다"고 감사를 표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