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내맞선' 메인 포스터 /사진제공=SBS
'사내맞선' 메인 포스터 /사진제공=SBS


SBS 새 월화드라마 '사내맞선'이 첫 방송을 일주일 연기한다.

9일 '사내맞선' 측은 "코로나19로 인한 촬영 일정 변경과 안전한 제작 환경 확보를 위해 부득이하게 첫 방송을 한주 미루기로 결정했습니다"고 밝혔다.

이어 "기존 2월 21일에서 2월 28일에 첫 방송될 예정입니다. '사내맞선'을 기다려주시는 시청자분들의 너른 양해를 부탁드립니다"고 덧붙였다.

'사내맞선'은 얼굴 천재 능력남 CEO 강태무(안효섭 분)와 정체를 속인 맞선녀 직원 신하리(김세정 분)의 스릴 가득 ‘퇴사 방지’ 오피스 로맨스다. 안효섭, 김세정, 김민규, 설인아 등이 출연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