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임지연
/사진 = 임지연


학폭 4인방이 또 모였다.

배우 임지연은 17일 "탱글탱글 명오"라고 적고 사진을 개재했는데, 배우 김히어라, 차주영, 김건우가 함께 찍은 사진이다. 이들은 자유분방한 무드로 사진을 찍었다.

이들은 넷플릭스 시리즈 '더 글로리'에 출연했다. 나란히 사진을 찍은 임지연(박연진 역), 김히어라(이사라 역), 차주영(최혜정 역), 김건우(손명오 역)는 찐친을 입증했다. 박성훈(전재준 역)은 어찌된 일인지 빠져있어 눈길을 끈다.
/사진 = 임지연
/사진 = 임지연
이를 본 팬들은 "더 글로리 과몰입", "명오, 블라디보스톡 원웨이"라는 등 '더 글로리'에 잔뜩 몰입한 듯한 댓글로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더 글로리'는 유년 시절 폭력으로 영혼까지 부서진 문동은(송혜교 분)이 온 생을 걸어 치밀하게 준비한 처절한 복수를 그린 작품이다. 현재 넷플릭스 방영 중이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