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니, 토끼 모양 바라클라바 쓰고…역시 MZ 아이콘


블랙핑크 제니가 깜찍한 토끼로 변신했다.

최근 제니는 "너무 많은 사랑과 축하 보내주셔서 감사합니다🐰 블링크가 만들어준 행복한 생일 감사히 보내겠습니다 💕🎉🎂"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제니는 연핑크색 토끼 모양 바라클라바를 쓴 모습. 특히 카메라를 빤히 응시하며 환하게 웃는 미소는 설렘을 유발하고 있다.

제니가 속한 그룹 블랙핑크는 현재 월드투어 ‘BLACKPINK WORLD TOUR ‘BORN PINK’’ 아시아 무대에 서고 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