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정♥' 서하얀, 군고구마 먹을 때도 늘씬 레깅스핏…"그냥 지나치지 못 해"


'임창정♥' 서하얀, 군고구마 먹을 때도 늘씬 레깅스핏…"그냥 지나치지 못 해"
'임창정♥' 서하얀, 군고구마 먹을 때도 늘씬 레깅스핏…"그냥 지나치지 못 해"
임창정 아내 서하얀 겨울 군것질거리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서하얀은 8일 "텐션 높아지는 겨울 간식. 군고구마 군밤 호떡 붕어빵 보면 그냥 지나치지 못하는 아날로그 90s. 그 외에 계란빵 풀빵 국화빵. 일산에서 파는 걸 목격하신 분들은 댓글로 공유해주시면 정말 1004... 시장 가서 열심히 찾아 먹는 사람 여기 있어요"며 일상을 공유했다. 레깅스를 입고 운동을 한 서하얀은 군고구마를 파는 곳을 지나치지 못하고 미소 짓고 있다. 군고구마를 먹으면서 흡족해하는 모습이 사랑스럽고 해맑다.

임창정과 서하얀은 18살 차이로, 2017년 결혼해 다섯 아들을 키우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