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남기♥' 이다은, 애엄마라면 공감 모먼트 "리은이 방 정리하다가…지옥"


이다은이 청소 중 끝없이 나오는 과자 봉지에 고충을 토로했다.

이다은은 22일 "리은이 방 정리하다가"라며 과자를 손에 든 사진을 공개했다. 이다은은 청소 도중 딸 방에서 계속 나오는 과자 봉지에 하소연을 늘어놓은 것. 이다은은 "지옥"이라고 글을 써서 웃음을 자아냈다. 아이 엄마라면 공감할 장면이다.

MBN 예능 '돌싱글즈2'를 통해 인연을 맺은 윤남기와 이다은은 혼인신고를 마치고 지난 9월 결혼식을 올렸다. 부부는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