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DB
텐아시아DB


DKZ 재찬의 인생은 하루 아침에 달라졌다. 배우 박서함과 함께 찍은 BL물(동성애 드라마) '시맨틱 에러'에 대박이 나면서다. 온라인 화제성은 최고였고, 재찬 덕에 DKZ도 인기를 끌었다.

준비가 덜 된 상태에서 이름을 알리면 문제가 발생한다. 팬들의 애정으로 당장은 논란이 되지 않지만, 스스로 축적한 논란거리들은 하나의 잘못으로 터지게 된다.

최근 재찬은 네이버 V라이브를 진행하던 중 구독하고 있는 유튜브 채널이 공개됐다. 재찬이 구독하고 있던 채널 중 하나는 탈덕수용소. 탈덕수용소는 아이돌 루머의 양산지로 이 채널이 만든 가짜 뉴스 때문에 많은 아이돌과 소속사 고통받고 있다.

탈덕수용소는 대표적인 사이버렉카(기사와 온라인 커뮤니티 내용을 짜깁기해 영상을 만들고 검증되지 않은 내용을 사실처럼 전달하는 이슈 유튜버)다. 이곳에서 생산된 루머로 인해 소속사들이 대거 고소를 계획 중이기도 하다.

이곳은 이슈를 만들어내기 좋은 인기 아이돌과 활동을 중단한 아이돌 등을 타깃으로 삼는다. 재찬과 같은 팀인 DKZ 멤버 문익의 활동 중단 관련 영상도 제작한 바 있다.

유튜브는 개인의 취향을 반영한 공간이니 재찬이 뭘 구독해서 보더라도 문제될 것이 없다. 하지만 해당 채널이 떳떳하게 드러내지 못하는 문제적 유튜브라면 말이 달라진다.
텐아시아DB
텐아시아DB
재찬 역시 탈덕수용소 구독 중인 것이 드러난 뒤 최선을 다해 변명하지 않았나. 그는 "그 채널이 어떤 채널인지도 잘 모르고 평소에도 유튜브 보면서 구독 좋아요 잘 안 누르는 편이라 관리 잘 안 해서 뭐가 있는지 몰랐다"며 "지금 구독 되어 있는 채널들도 몇 개 제외하고는 그냥 눌려서 구독된 것 같은데 지금은 정리 다 했다. 부주의하게 행동한 점 진심으로 사과 드리고 앞으로 더 조심하겠다"고 사과했다.

탈덕수용소 운영자는 재찬이 구독한 걸 들킨 뒤 "채널을 용기내 구독해 주셔서 감사하다. 하지만 유튜브 계정은 적어도 2개 이상 만드는 걸 추천한다. 팬들 앞에서는 보여주기식의 채널 보여주고 세컨드 계정으로 마음껏 보시길 바란다"면서 "제발 들키지 마세요"라고 주의를 줬다.

보는 걸 들키면 안되는 그런 채널이 탈덕수용소다. 재찬은 꾸준히 가벼운 언행으로 살얼음판을 걸 듯 활동해왔다. 그는 청담동 리버뷰 집을 사는 게 목표라는 말을 수도 없이 해왔다. 롤모델 마저 용산에 자가가 있는 성규. 성규는 그런 재찬에게 "집 이야기 너도 징글징글하다"며 웃었다.
텐아시아DB
텐아시아DB
집을 사는 게 목표일 순 있다. 하지만 재찬의 직업은 남자 아이돌이다. 2019년 데뷔한 4년 차 아이돌. 속마음은 그렇지 않더라도 팬들에 대한 애정과 가수 혹은 연기자 활동에 대한 목표를 말하지 않나. 재찬의 성격이라고 하더라도 속물적인 발언을 아무렇지 않게, 자주 언급하는 건 환영받기 어렵다.

그의 가벼운 언행에 마침표를 찍어준 사이버렉카 채널의 구독. 의도치 않게 드러나버린 재찬의 취향. 그가 그토록 원하는 목표에 닿기엔 갈 길이 높고 멀다. 지금부터라도 신중하고 조심히 말하고 행동하는 게 좋을 듯 하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