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을 가고 싶게 만드는 사람은 바로, 방탄소년단 진


방탄소년단(BTS) 진의 자연스러운 일상 연기가 전 세계 팬들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서울관광재단은 9월 16일 공식 유튜브 채널 'VisitSeoul TV'를 통해 방탄소년단 진과 RM이 참여한 서울시 관광홍보영상 '미식의 밤' 편을 공개했다.

앞서 공개된 짧은 티저영상 이후 첫 번째로 공개된 '[SEOUL X BTS] MY SOUL SEOUL BTS Episode: deliciouSeoul(미식의 밤)'에서 진은 완벽한 비주얼과 독보적인 존재감으로 눈길을 끌었다.

짧은 흑발에 맑고 깨끗한 피부, 화사한 핑크색 카디건과 청바지를 입고 등장한 진은 동안 비주얼을 자랑하며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했다.
서울을 가고 싶게 만드는 사람은 바로, 방탄소년단 진
진은 서울의 아름다운 야경을 배경으로 즐기는 한강 드라이브와 늦은 밤 서촌 세종마을 음식문화거리의 한 식당에서 식사하는 모습 등 리얼한 생활 연기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RM과 식사하는 장면에서는 현장 애드리브가 더해진 유쾌한 대화를 이어가며 영상의 재미를 더했다.

진은 "지금 서울에서 소울 넘치는 미식의 밤을 만나세요"라는 정확한 딕션과 감미로운 중저음의 내레이션으로 오직 서울에서만 느낄 수 있는 낭만과 감성을 이끌어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