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라, '81억 펜트 하우스' 소유주는 의상도 남달라 [TEN★]


배우 클라라가 화려한 미모를 자랑했다.

클라라는 10일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화려한 드레스를 입은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클라라는 녹색과 황금색이 적절하게 섞인 드레스를 입고 있다. 판타지 영화에서 볼 법한 큰 벨트와 액세서리가 독특하다.

드레스보다 화려한 클라라의 이목구비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트렌디한 화장과 독특한 의상이 조화롭지 않은 듯 조화롭다.

한편 클라라는 2019년 재미교포 사무엘 황과 결혼, 81억 펜트하우스에 거주해 화제를 모았다. 한국과 중국으로 오가며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