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연 /사진=지연 인스타그램
지연 /사진=지연 인스타그램


걸그룹 티아라 지연이 데뷔 후 첫 단독 팬 미팅을 가진 소감을 밝혔다.

지연은 3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데뷔 후 첫 단독 팬 미팅. 그리웠던 무대에서 만나 정말 행복한 시간이었어요"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지연 /사진=지연 인스타그램
지연 /사진=지연 인스타그램
이어 "마지막 곡엔 울지 않으려 꾹꾹 참느라 힘들었네요. 그대들 또 하나의 추억을 함께 해줘서 고마워요♥"라고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팬 미팅 리허설하는 지연의 모습이 담겼다. 이어 지연은 블라우스에 반짝반짝한 귀걸이를 착용하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지연 /사진=지연 인스타그램
지연 /사진=지연 인스타그램
또한 지연은 커다란 꽃다발을 안고 미소를 짓고 있다. 그의 미소는 보는 이들에게 흐뭇함을 자아낸다.

한편 지연은 오는 12월 야구선수 황재균과 결혼한다.
지연 /사진=지연 인스타그램
지연 /사진=지연 인스타그램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