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에스타 출신 차오루, 2년간 안 보이더니…중국에 있었네 [TEN★]


그룹 피에스타 출신 가수 차오루가 2년 만에 근황을 전했다.

차오루는 5일 자신의 SNS에 "다들 보고싶다"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카메라를 응시하는 차오루의 모습이 담겼다. 웨이브진 헤어스타일에 인형같은 비주얼이 시선을 붙든다. 이와함께 차오루는 현재 중국 베이징에 있다고 알렸다. 해당 게시물은 2020년 3월 피에스타 멤버였던 예지를 응원하는 글 이후 2년 만의 SNS 활동이다.

해당 게시글을 접한 연예인 동료들은 댓글로 그리움을 표했다. 피에스타 멤버 중 하나였던 제이는 "차루루ㅠㅠ♥"라고 말했고, 방송인 사유리와 가수 자이언트 핑크 역시 "보고싶다"고 댓글을 남겼다.

한편, 차오루는 2012년부터 2018년까지 걸그룹 피에스타로 활동했다. 한국에서 활발히 활동하며 사랑받던 그는 소속사 계약 만료 후 회사를 떠났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