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혜수 인스타그램
사진=김혜수 인스타그램


배우 김혜수가 일상을 공유했다.

김혜수는 지난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혜수는 귀여운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이다. 앞머리를 깐 그는 빛나는 이마를 자랑하며 미소를 짓고 있다.

특히 김혜수는 52세의 나이답지 않은 귀여움이 돋보인다. 뿐만 아니라 민낯에도 여배우의 위엄을 자랑했다.

한편 김혜수는 류승완 감독 신작 '밀수'에 출연하며 넷플릭스 시리즈 '소년심판' 공개를 앞두고 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