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장인희 인스타그램
사진=장인희 인스타그램


배우 정태우의 아내이자 승무원 장인희 씨가 아들과 데이트를 즐겼다.

장인희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꼬마 남친이랑 데이트 #오늘 아님 #문화공간끼 #둘째는 사랑 #데이트 #귀요미"라고 글을 썼다. 함께 게시한 사진 속 장인희는 아들과 함께 일산의 한 복합문화공간으로 구경을 간 모습. 두 아이의 엄마라기엔 믿기지 않을 만큼 동안 비주얼과 늘씬한 몸매는 놀라움을 자아낸다. 강렬한 눈빛을 보내며 자신감 넘치는 포즈를 취하고 있는 아이의 모습은 귀엽고 사랑스럽다.

정태우와 장인희는 2009년 5월 결혼해 슬하에 두 아들 하준, 하린을 두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