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교포♥' 박은지, 헐렁하게 입어도 볼록한 배 "막달, 몸이 마음 같지 않아" [TEN★]


'재미교포♥' 박은지, 헐렁하게 입어도 볼록한 배 "막달, 몸이 마음 같지 않아" [TEN★]
'재미교포♥' 박은지, 헐렁하게 입어도 볼록한 배 "막달, 몸이 마음 같지 않아" [TEN★]
사진=박은지 인스타그램
사진=박은지 인스타그램
방송인 박은지가 만삭의 근황을 전했다.

박은지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막달이다 보니. 몸이 내 마음 같지 않네요. 하. 빵실아 빨리 보자. 힘내자"라고 글을 적었다. 사진 속 박은지는 바람막이 점퍼, 운동화 등 편안한 옷을 입고 가족들과 제주에서 태교 여행 중이다. 헐렁한 옷에도 확연한 D라인이 눈길을 끈다. 또한 "자주 여행합시다. 막내 동생은 바빠서 못 옴"이라며 가족들과 찍은 사진도 올렸다. 단란한 가족의 모습이 보는 이들도 미소 짓게 만든다.

MBC 기상캐스터 출신 방송인 박은지는 재미교포 회사원과 2018년 결혼해 미국 LA에서 생활하다가 최근 귀국해 한국에 머물고 있다. 현재 딸을 임신 중이며 오는 11월 출산 예정이다. LA 비벌리힐스에서 베이비샤워하는 모습을 공개하기도 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