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연, 네일아트 자랑
새끼 손가락 타투 눈길
오늘도 반려견과 함께
가수 태연/ 사진=인스타그램
가수 태연/ 사진=인스타그램


가수 태연이 귀여운 매력을 더하는 타투를 공개했다.

태연은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손톱 모양의 이모티콘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태연은 한쪽 손을 얼굴에 갖다대며 환하게 웃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선 윙크를 하며 손톱을 자랑했다. 태연의 손가락에 새겨진 타투와 네일아트가 이목을 집중시킨다. 요정 같은 이미지를 더하면서도 개성을 담았다. 앞서 태연의 손가락에는 몇 개의 타투가 있었지만 새끼 손가락에 그려진 문신은 많은 이들에게 잘 알려지지 않았던 터라 관심을 모았다.
가수 태연/ 사진=인스타그램
가수 태연/ 사진=인스타그램
이어진 사진에선 반려견을 껴안고 차 안에서 사진을 찍고 있다. 마스크 뒤로 살짝 보이는 동안 미모가 감탄을 자아낸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너무 귀엽다", "손톱 잘 어울린다", "너무 예쁜 탱구"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태연은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에 출연 중이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